최신뉴스경정

뉴스

경륜경정 영등포지점 지정좌석실 및 희망길벗 개장식

기사입력| 2019-08-20 09:32:35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지난 16일 김광식 영업관리본부장과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영등포지점 지정좌석실 및 희망길벗 개장식을 개최했다.

지난 2000년 개장해 20년간 경륜사업을 통해 국민체육진흥기금 조성에 힘써온 영등포지점은 관람시설이 노후화 되고 객장의 혼잡도가 커서 시설 개보수에 대한 요구가 이어졌다. 또한 장외지점에 과몰입 완화 공간 및 중독예방 상담시설을 조성해야 한다는 경륜경정총괄본부의 패러다임 변화에 따라 '희망길벗'을 신규 설치했다.

이날 개장한 영등포지점 지정좌석실은 7층과 8층에 총 120석으로 조성됐다. 고객들의 쾌적한 경주 관람을 위해 베팅 시설을 고급화했다. 이용고객들에게는 커피, 다과, 예상지 등이 무료로 제공된다. 고객휴게실에서 안마의자도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경륜경정 사업 건전화를 위해 신규 설치된 중독 예방 상담시설인 희망길벗은 9층에 마련됐다. 전문상담사를 배치했다. 영등포지점 희망길벗은 중독 예방 기초상담 역할을 수행하며,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로 2차 치유상담을 의뢰하는 역할을 한다.

김광식 영업관리본부장은 "지정좌석실 및 희망길벗 개장으로 차별화된 영업환경이 조성됐다. 깨끗해진 시설만큼 고객들에 대한 서비스가 향상되길 바라며 사업 건전성 강화를 위해 노력하길 바란다. 또한 지역주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가길 바란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한편, 영등포지점은 이번 개장식을 기념하여 개장일인 16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지정좌석실을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사은행사를 실시한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사주로 알아보는 내 운명의 상대

▶눈으로 보는 동영상 뉴스 핫템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맨위로
  • 목록보기